원활한 검색 환경을 위해 기본 설정 언어와 같은 세부 정보를 기억할 수 있도록 쿠키를 활성화하여 사이트를 방문할 때마다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합니다. 확인

새로 개선한 사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여기에서 업그레이드한 이유를 알아보거나 사이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려 주십시오.

싱가포르에는 페낭 락사의 tamarind-tang부터 커리 같은 Sarawak 락사까지 다양한 종류의 락사가 있습니다. 하지만 싱가포르 스타일의 카통 락사만큼 유명한 것은 없습니다.

카통 락사는 카통 지역에 사는 페라나칸인(해협 중국인)에게서 유래되었습니다. 이 락사는 불타는 일몰 색조의 매콤한 수프 스톡에 코코넛 밀크와 건새우를 가미하고, 새조개, 새우 및 어육완자와 같은 재료를 올린 요리입니다.

눈에 띄는 특징은 숟가락으로 먹기 좋게 두꺼운 버미첼리를 짧은 조작으로 잘라낸 국수입니다. 일부 노점에서는 락사를 먹을 때 젓가락을 빼고 스푼만 제공합니다.

카통 락사는 프랜차이즈와 기업형 락사 음식점들이 맛을 베껴 내 동쪽 멀리 싱가포르의 끝까지 퍼져 나가 인기가 아주 높습니다.

영역 싸움

수년 간 카통 지역의 노점들마다 자신이 원조라고 주장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그 원조에 대해 혼동을 겪고 있습니다.

턱 밑에 사마귀에서 몇 가닥 털이 자라는 행상인의 별명 'janggut'(말레이어로 수염이라는 의미)에서 이름을 따서 'janggut'이라는 이름의 락사가 더 유명합니다. 그의 가족이 소유한 이 노점은 현재 퀸스웨이 쇼핑 센터(Queensway Shopping Centre)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한 털이 없는 사람들이 운영하는 노점들도 카통 지역을 따라서 자리하고, 모두가 싱가포르 락사를 나타내는 같은 맛의 요리를 판매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인 락사는 자르지 않은 국수를 뜨기 위해 젓가락이 필요하다는 점이 차이입니다.

#laksa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