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옹 바루와 셍포로드를 따라 늘어서 있는 SIT 아파트 단지들은 아르데코 시대를 잘 보여주는 예입니다.

티옹 바루는 싱가포르에서 가장 매력적인 지역 중 하나로, 빠르게 발전하는 싱가포르의 변화를 단적으로 보여줍니다.

싱가포르에서 가장 오래된 국영지인 이곳은 1930년대에 주택개발공사(Housing Development Board, HDB)의 전신인 싱가포르 개발 신탁공사(Singapore Improvement Trust, SIT)에 의해 개발되었습니다.

이 지역의 티옹 바루와 셍포로드를 따라 늘어서 있는 SIT 아파트 단지들은 당시 유행했던 아르데코 시대를 잘 보여주는 예입니다.

빈틈없는 디테일

긴 수평선, 부드러운 곡선 코너, 나선형 실외 계단, 평평한 옥상, 계단통의 둥근 창은 풍부한 건축학적 디테일의 일부에 불과합니다.

이후 HDB가 효율을 높이기 위해 대량으로 건설한 아파트 단지들과는 극명한 대조를 이룹니다.

매력적인 휴식처

2003년에는 도시 재개발청(URA)에서 건물 대부분을 보호 대상으로 지정했습니다.

오늘날 이 지역의 보호 구역에서는 빼곡하게 들어서 있는 세련된 카페와 부티크, 레스토랑들로 그 매력이 배가되고 있습니다.

이 지역은 풍부한 유산과 매력적인 라이프스타일, 훌륭한 서비스의 조합으로 싱가포르에서 꼭 들러야 할 지역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