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활한 검색 환경을 위해 기본 설정 언어와 같은 세부 정보를 기억할 수 있도록 쿠키를 활성화하여 사이트를 방문할 때마다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합니다. 확인

새로 개선한 사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여기에서 업그레이드한 이유를 알아보거나 사이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려 주십시오.

방문객들은 죄수들의 사진, 그림 및 글자를 볼 수 있으며 45분 동안 창이 박물관 가이드 투어를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사진 Joel Chua DY

제2차 세계 대전은 전 세계 수백만의 목숨을 앗아간 재앙과도 같은 사건이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이 비극은 일본 지배 당시 악명 높은 창이 감옥에 억류되었던 전쟁 포로(POWs)들과 민간인들에게 특히 고통스러운 상처였습니다. 창이 박물관은 이 어두운 시기의 침울함을 상기시켜주며 1942년에서 1945년 사이 일어났던 감정적인 사건을 조명합니다.

이 박물관은 싱가포르가 1942년 일본에 함락된지 59주년이 되는 날에 맞춰 2001년 2월 15일 현재 위치에서 문을 열었습니다. 여기에서 방문객들은 죄수들의 사진, 그림 및 편지를 볼 수 있으며 45분 동안 현지 가이드 투어를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창이에 감금되었던 남녀의 경험과 관련된 오디오 투어도 가능합니다.

이 현장은 어린 세대에게 싱가포르 전쟁 당시 나타난 공포뿐 아니라 영웅적인 투쟁에 관해 교육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방문객은 박물관 상점의 동쪽 끝 섹션에서 창이 및 POW 경험과 관련된 종합적인 도서 컬렉션을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창이 박물관은 어린 세대에게 싱가포르 전쟁 당시 나타난 공포뿐 아니라 영웅적인 투쟁에 관해 교육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사진 Joel Chua DY

또한 창이 박물관은 POW와 민간인 포로들, 그리고 그들의 가족이 전쟁의 종결을 실감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일본 지배 당시 싱가포르에 억류되었던 등록 민간인 피억류자에 관해 약 5,000건의 기록이 온라인으로 검색 가능한 데이터베이스에 수록되어 있습니다.

박물관 투어를 마친 방문객들은 창이 빌리지, 창이 비치, 과거 창이 감옥 및 셀라랑 배럭스(Selarang Barracks)를 비롯한 주변 지역에 있는 사적지와 명소를 둘러볼 수 있습니다.

방문자 경험

여행 경험을 공유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경험을 읽어보세요.

#sghistory 인스타그램

TripAdvis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