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활한 검색 환경을 위해 기본 설정 언어와 같은 세부 정보를 기억할 수 있도록 쿠키를 활성화하여 사이트를 방문할 때마다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합니다. 확인

새로 개선한 사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여기에서 업그레이드한 이유를 알아보거나 사이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려 주십시오.

부킷 찬두의 리플렉션에서 제2차 세계대전 중 싱가포르에서 가장 흥미로운 영웅담 중 하나를 발견해 보세요.

이 헤리티지 센터는 우거진 정글 한 가운데에 위치한 복원된 식민지 시대의 흑백 방갈로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바로 옆에는 말레이 부대 소속의 군인 1,400명이 13,000명에 이르는 일본군을 상대로 용감하게 맞서 싸운 파시르 판장 전투 현장이 있습니다.

끝까지 싸우다
말레이 부대 소속 군인 1,400명이 최후의 보루를 지키기 위해 13,000명에 이르는 강력한 일본군에 맞서 용감하게 싸운 이야기를 다시 체험해 보세요.

사진 Reflections at Bukit Chandu

1942년 2월 14일, 부킷 찬두(말레이어로 아편 언덕)라고도 하는 이 현장에서는 치열한 전투가 벌어졌습니다.

말레이 제1여단 "C" 중대 소속 아드난 사이디(Adnan Saidi) 중위가 이끄는 이 부대는 엄청난 수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장렬히 싸웠습니다.

말레이 부대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은 증인인 야코(Yaako) 상병은 죽은 척한 덕분에 일본군으로부터 살아남을 수 있었습니다.

아드난은 사후 영국 정부로부터 그 용맹함을 인정받았고 싱가포르 수호를 위해 투쟁했던 부대의 업적도 기억되고 있습니다.

용맹스러운 전투 다시 체험하기
부킷 찬두의 리플렉션에서는 역사적인 유물과 쌍방향 전시를 통해 과거로 시간 여행을 떠날 수 있습니다.

사진 Reflections at Bukit Chandu

부킷 찬두의 리플렉션과 녹음이 울창한 주변 지역을 찬찬히 둘러보세요.

역사적인 유물과 양방향 전시물을 통해 제1 말레이 부대와 싱가포르의 전쟁 경험에 관해 흥미로운 사실을 배울 수 있습니다.

방문자 경험

여행 경험을 공유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경험을 읽어보세요.

#sghistory 인스타그램

TripAdvis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