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활한 검색 환경을 위해 기본 설정 언어와 같은 세부 정보를 기억할 수 있도록 쿠키를 활성화하여 사이트를 방문할 때마다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합니다. 확인

새로 개선한 사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여기에서 업그레이드한 이유를 알아보거나 사이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려 주십시오.

채 100명도 되지 않는 마을 주민들이 평화롭게 모여 사는 풀라우 우빈은 싱가포르에 남은 마지막 '캄퐁'(말레이어로 '마을')입니다.

훼손되지 않은 소박한 매력
싱가포르에 남아 있는 마지막 진짜 말레이 마을에서 한 박자 느린 삶의 여유로움을 만끽하며 걱정거리를 잊어보세요.

사진 Miikka Skaffari

이따금씩 야생 동물도 마주칠 수 있는 훼손되지 않은 소박한 진짜 싱가포르 마을의 매력을 느껴보세요.

풀라우 우빈은 10.2제곱킬로미터 면적의 부메랑 모양의 섬으로, 싱가포르 본토의 북서쪽에 있는 조호 해협(Straits of Johor)에 위치해 있습니다.

말레이어로 화강암 섬이라는 뜻의 풀라우 우빈에서 버려진 채석장을 찾아보세요. 더 이상 화강암 채석 사업은 이루어지지 않고 있습니다.

야생 동물과의 조우

오늘날에는 광부 대신 찌르레기를 비롯한 야생 동물을 마주칠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풀라우 우빈은 멸종 위기의 새들과 다양한 동식물들이 서식하는 풍부한 생태계가 유지되고 있어 주말이면 자연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여듭니다.

가장 인기 있는 장소는 첵 자와(Chek Jawa) 갯벌입니다. 첵 자와는 산호초로 이루어진 조간대 지역으로 군소, 멍게, 문어, 불가사리, 성게, 해면 동물을 비롯한 다양한 해양 생물들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모든 걱정을 쉽게 떨쳐버릴 수 있는 한 박자 느린 삶 속으로 너무 깊이 빠져들지 않도록 조심하세요.

풀라우 우빈은 창이 포인트 페리 터미널(Changi Point Ferry Terminal)에서 범보트를 타고 10분이면 도착합니다.

방문자 경험

여행 경험을 공유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경험을 읽어보세요.

#yoursingapore 인스타그램

TripAdvisor